커뮤니티

매일 좋은 소식과 함께합니다.

소식

972019 대한여성성의학회 춘계학술대회 강연

2019-07-03

 

어니스트여성의원 조혜진 원장이 지난 6월 9일 대한여성성의학회 학술대회에서

‘다양한 질재생 장비의 안전하고 효과적인 사용 팁'이라는 주제로

질 재생의 최신 연구 및 치료 노하우를 널리 알리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앞으로도 끊임없는 노력과 연구를 통해 늘 그 자리에 안주하지 않고
더욱 더 발전하는 어니스트여성의원이 되겠습니다.
 

96[칼럼] 질이완증 치료에 도움되는 비비브, 산부인과용 레이저 도움

2019-06-19

비비브 뿐 아니라 질쎄라, 금실 코아썸, 소노케어 같은 비수술적 수술법과 여성성형 수술도 가능한 산부인과전문의와 내게 꼭 맞는 맞춤 시술에 대해 상담하는 것이 효과 면에서는 가장 유리하다.  

보다 정확한 진단을 근거로 비비브를 선택할 것인지, 비비브 시술은 어느 정도의 강도로 조사할 것인지 더 잘 결정할 수 있고, 숙련도에 따라 효과를 증대시킬 수 있는 차이도 크기 때문이다.  

질타이트닝레이저의 위험도가 낮다고 해도 여성의 민감한 신체 부위이므로, 단순히 비용이나 인터넷 후기만 확인하는 것 보다는 전문의의 숙련도를 미리 체크해 볼 수 있다면, 더 만족스러운 결과를 얻을 수 있다. 


[기사 전문보기] 

95[헬스조선] 임신 여부 빠르게 확인하려면?

2019-06-10

[헬스조선] 임신 여부 빠르게 확인하려면?


약국에서도 쉽게 구입해 채혈 없이 즉석에서 확인할 수 있는 임신 테스트기(간이 임신 진단기기)는 편리한 반면, 혈액 진단보다 수 일 늦게 양성반응이 나타나고, 기기에 따라 생리 예정일이 지나야 임신이 확인될 수 있다. 임신 초기에는 진단의 정확성이 떨어질 수 있다. 그래서 정확한 임신 진단을 받으려면 산부인과에 내원하여 혈액검사를 받아야 한다. 여의도역 어니스트여성의원 조혜진 원장은 "수정란이 착상될 때 혈액 속 태반의 영양막 세포에서 만들어내는 호르몬인 융모성 성선자극호르몬(HCG) 농도가 상승하는데, 이 농도를 체크하는 것이 임신테스트기다"라고 말했다. 혈액 검사를 통한 융모성 성선자극호르몬(HCG)은 배란 6~12일 후인 착상 시기에 검출할 수 있고, 소변을 통한 융모성 성선자극호르몬(HCG)은 혈액에서 검출되는 것보다 2~3일 후부터 검출 가능하다.


[전문보기] 

94통증없이 정확하게 질이완진단기 도입!

2019-06-10


 

93가톨릭 대학교 의과대학 외래교수 위촉되다!

2019-06-10


 

92비비브 2nd 유저 심포지움 강연

2019-05-31

 

지난 4월 20일 의사를 교육하는 의사, 비비브가 선정한 키닥터인
어니스트여성의원 조혜진 원장은
지난 첫 번째 유저세미나에 이어 두 번 연속 명예 강연자로 참석하여,
비수술적인 질타이트닝에 관한
연구 결과, 치료 성과에 대해 발표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91[헬스조선]남자도 '자궁경부암 백신' 맞아야 안전

2019-05-22

국가예방접종 사업을 시작한 국가들에서 자궁경부암 환자 수가 최대 90%까지 극적으로 감소하고 있는 것에 비해 국내 환자 수는 오히려 늘고 있다. 2007년 전 세계에서 처음으로 HPV 백신을 남녀 모두에게 접종하는 국가예방접종사업을 도입한 호주는 2034년경 자궁경부암으로 사망하는 인구가 10만명당 1명까지 떨어질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반면 우리나라에서는 아직도 매년 약 900명이 자궁경부암으로 사망하고 있으며, 유병률은 오히려 증가하고 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따르면 자궁경부암 진단 환자는 2013년 5만4000명에서 2017년 5만9000명, 2018년에는 6만2000명으로 환자 수가 꾸준히 많아지는 추세다.

여의도어니스트여성의원 조혜진 원장은 "자궁경부암은 여성 질환으로 주로 알려져 있지만, 성 접촉을 통해 바이러스로 감염되는 만큼 남성도 접종하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HPV는 여성에게는 자궁경부암, 외음부암, 질암 등을 일으키지만, 남성에게는 생식기 사마귀(콘딜로마)나 음경암, 항문암, 구인두암 등의 두경부종양까지도 일으킨다고 알려져 있다. 국내 생식기 사마귀 환자의 절반 정도는 20~30대 남성이다. 전 세계적으로 현재 HPV 무료 접종을 남녀에게 접종하는 국가는 9개국 정도로, HPV 감염률이 현저히 낮아지는 효과가 통계로 입증되고 있다.


90[헬스조선]갱년기 치료, 시기 놓쳐 시작하면 '위험'이 더 커

2019-04-29

갱년기 치료, 시기 놓쳐 시작하면 '위험'이 더 커

 여의도 어니스트여성의원 조혜진 원장은 "예전과 달리 최근에는 갱년기를 관리할 수 있는 폐경기 호르몬 치료제가 여러 종류라서, 산부인과 전문의 상담 후 부작용 걱정 없이 비교적 장기간 복용도 가능하다"고 말했다. 문제는 갱년기 치료도 시기를 놓치면 무용지물이라는 것이다. A씨처럼 폐경기 호르몬 치료 시기를 놓쳐서 치료받고 싶어도 치료받지 못하는 여성들이 실제로 많다.

조혜진 원장은 "갱년기에 여성호르몬이 급감하면서 나타나는 여러 증상들, 얼굴이 확 달아오르거나, 몸이 덥다가 추워지며 땀이 나고, 불면증, 감정 기복, 성욕저하 등의 증상이 개인차에 따라 짧게는 2년 길게는 8년까지 장기화되며 여성의 심신을 괴롭힌다"고 말했다. 여성호르몬이 관리해 오던 여러 기능이 저하되며 생기는 비만과 고혈압 등 심혈관 질환, 골다공증 등도 유발된다.


[기사 전문보기] 

89[언론보도]얼굴과 바디 피부 탄력 증진하는 ‘슈링크 리프팅’로 날릴 수 있어”

2019-04-09

[칼럼] “얼굴과 바디 피부 탄력 증진하는 ‘슈링크 리프팅’로 날릴 수 있어”

새학기 총회 시즌이 돌아오면서, 노안 스트레스를 받는 엄마들도 늘고 있다. 요즘은 아이를 늦게 낳는 엄마들이 적지 않지만, 아이 친구 엄마들과의 교류나 이미지 관리 등을 생각하니 한 살이라도 젊어 보이고 싶은 마음인 것이다.

워킹맘도 많은 요즘, 사회 생활에 지장 없이 산뜻한 모습으로 가꾸고 싶다면, 초음파 리프팅은 어떨까? 흉터나 부기가 없고, 보톡스나 필러보다 부담은 덜하면서 피부 탄력 효과를 증진시켜줄 수 있기 때문이다.

탄력이 줄어 아래로 쳐지는 피부개선에 효과적인 슈링크 리프팅은 고강도 초음파를 피부 진피층처럼 얇은 곳부터 깊숙한 섬유근막층까지 일정 깊이에 조사해, 열 응고점을 만들어 줌으로써 늘어진 피부조직을 수축시키는 원리의 시술이다.


전문보기 


88[헬스조선]스마트폰 보느라 목 구부정… '목근'이 주름 만든다

2019-03-27

 


필러는 통증 등 일상생활에 대한 부담 및 비용 부담이 적은 쁘띠 시술이지만, 유지기간이 비교적 짧다는 것이 단점이 있었다. 콜라겐을 자극하는 엘란쎄 필러의 경우, 1.5~4년까지 다양한 유지기간에 따라 시술 약제를 선택할 수 있다. 눈가, 팔자주름, 다크서클, 피부탄력 저하 등 노화로 인한 콜라겐 볼륨 감소 부위에 주사하면 자가 콜라겐 생성을 촉진해 피부 탄력과 볼륨이 증가하면서 주름이 펴지고 얼굴 전체의 균형이 찾아지는 원리다. 여의도어니스트여성의원 조혜진 원장은 “자기 관리 차원에서 목주름 등 쁘띠 성형에 관심을 보이는 사람이 많다”고 말했다. 다만 필러는 피부가 처진 상태와 두께에 따라 여러 층에서 정확한 시술이 이뤄져야 하며, 부작용 방지를 위해 경험이 풍부한 의료진에게 받는 게 좋다.


출처 :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