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매일 좋은 소식과 함께합니다.

소식

102[헬스조선] 폐경기 성생활 위해, 여성에게 도움되는 치료는?

2019-09-06

폐경기 성생활 위해, 여성에게 도움되는 치료는?

 
여성은 폐경기가 성생활의 걸림돌로 작용한다. 폐경기에는 성호르몬이 급격히 줄면서 안면홍조나 발한, 가슴 두근거림, 식욕부진, 요실금, 감정의 기복 등이 발생하기 때문이다. 질건조증이 심해져 성교통이 생길 수도 있다. 여의도 어니스트여성의원 조혜진 원장은 "발기부전제를 처방받아 복용하는 방법이 있는 남성보다 여성은 직접적인 치료법이 부족한 편"이라고 말했다. 조 원장은 "자주 쓰는 근육이 발달하는 것처럼 성호르몬도 성생활을 규칙적으로 했을 때 분비량이 유지된다"며 "성교통으로 어려움이 겪는다면 적극적으로 치료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기사 전문보기] 

101고려대학교 의과대학 산부인과학교실 연수강좌 강연

2019-08-27


 

100태아초음파 동영상 어플 세이베베 도입!

2019-08-27


 

99[헬스조선]불쾌한 질염 뿌리 뽑으려면 '이것'에 신경써야

2019-08-27

조혜진 원장은 "질염을 예방하려면, 평소 꼭 끼는 속옷이나 레깅스보다는 바람이 잘 통하는 통기성 좋은 옷을 입고, 여성세정제를 남용하지 않으며, 규칙적인 생활과 건강한 음식으로 개인 면역을 높이면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러한 노력에도 불구하고 겨울철만 제외하고 연중 질염의 재발이 잦다면 소음순 비대가 원인은 아닌지 여성성형이 가능한 산부인과 전문의와 상담해 보아야 한다. 비대한 소음순 사이에 있던 남아있던 분비물이 염증을 일으키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조혜진 원장은 "여성성형은 종류에 따라 예방 차원의 건강관리, 대인관계에서의 자신감 향상, 심미성으로 인한 자기만족 등의 목적도 크다"며 “이 밖에도 일상생활 속 불편 및 통증 때문에 여성성형을 선택하는 여성들도 많다”고 말했다. 성형 시에는 흉터가 남지 않는 것이 중요하다. 또한 해당분야 전문의의 진단 없이 과다한 진료가 이루어질 경우 증상이 악화될 수도 있으므로, 수술후기, 최저비용 등으로만 검색하기 보다는 검증된 전문의에게 직접 방문해 진료와 상담을 받고 신중하게 치료받는 것이 안전하다.

[기사 원문보기] 

988월1일부터 달라지는 진료시간

2019-08-27


 

972019 대한여성성의학회 춘계학술대회 강연

2019-07-03

 

어니스트여성의원 조혜진 원장이 지난 6월 9일 대한여성성의학회 학술대회에서

‘다양한 질재생 장비의 안전하고 효과적인 사용 팁'이라는 주제로

질 재생의 최신 연구 및 치료 노하우를 널리 알리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앞으로도 끊임없는 노력과 연구를 통해 늘 그 자리에 안주하지 않고
더욱 더 발전하는 어니스트여성의원이 되겠습니다.
 

96[칼럼] 질이완증 치료에 도움되는 비비브, 산부인과용 레이저 도움

2019-06-19

비비브 뿐 아니라 질쎄라, 금실 코아썸, 소노케어 같은 비수술적 수술법과 여성성형 수술도 가능한 산부인과전문의와 내게 꼭 맞는 맞춤 시술에 대해 상담하는 것이 효과 면에서는 가장 유리하다.  

보다 정확한 진단을 근거로 비비브를 선택할 것인지, 비비브 시술은 어느 정도의 강도로 조사할 것인지 더 잘 결정할 수 있고, 숙련도에 따라 효과를 증대시킬 수 있는 차이도 크기 때문이다.  

질타이트닝레이저의 위험도가 낮다고 해도 여성의 민감한 신체 부위이므로, 단순히 비용이나 인터넷 후기만 확인하는 것 보다는 전문의의 숙련도를 미리 체크해 볼 수 있다면, 더 만족스러운 결과를 얻을 수 있다. 


[기사 전문보기] 

95[헬스조선] 임신 여부 빠르게 확인하려면?

2019-06-10

[헬스조선] 임신 여부 빠르게 확인하려면?


약국에서도 쉽게 구입해 채혈 없이 즉석에서 확인할 수 있는 임신 테스트기(간이 임신 진단기기)는 편리한 반면, 혈액 진단보다 수 일 늦게 양성반응이 나타나고, 기기에 따라 생리 예정일이 지나야 임신이 확인될 수 있다. 임신 초기에는 진단의 정확성이 떨어질 수 있다. 그래서 정확한 임신 진단을 받으려면 산부인과에 내원하여 혈액검사를 받아야 한다. 여의도역 어니스트여성의원 조혜진 원장은 "수정란이 착상될 때 혈액 속 태반의 영양막 세포에서 만들어내는 호르몬인 융모성 성선자극호르몬(HCG) 농도가 상승하는데, 이 농도를 체크하는 것이 임신테스트기다"라고 말했다. 혈액 검사를 통한 융모성 성선자극호르몬(HCG)은 배란 6~12일 후인 착상 시기에 검출할 수 있고, 소변을 통한 융모성 성선자극호르몬(HCG)은 혈액에서 검출되는 것보다 2~3일 후부터 검출 가능하다.


[전문보기] 

94통증없이 정확하게 질이완진단기 도입!

2019-06-10


 

93가톨릭 대학교 의과대학 외래교수 위촉되다!

2019-06-10


 

Top